허태정 대전시장, 공인중개사협회와 허심탄회 간담회
상태바
허태정 대전시장, 공인중개사협회와 허심탄회 간담회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19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22일 대전공인중개사협회 회의실에서 허심탄회 간담회를 갖고 임원들과 민선7기 시정방향을 공유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부동산 거래의 안정성을 높이고 중개의 신뢰를 높여 시민들의 재산권 보호에 애쓰고 있는 대전 부동산중개사협회 임원 20명이 참석했다.

허 시장은 “집은 의식주에 있어 제일 중요한 부분이고 사람을 행복하게 해주기 때문에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는 안정적인 부동산 거래질서가 중요하다”며 “부동산거래 침체와 부동산 관련 애플리케이션 업체의 등장으로 어려움이 있겠지만 이럴 때 일수록 협회 차원에서 건전하고 투명한 부동산 중개문화를 조성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단순 알선을 넘어 법률·금융·세무 등 종합서비스를 제공한다면 전국에서 모범적이고 건전한 부동산 거래 시장 형성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