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행복교육지원센터 제2회 참여학습모임 운영
상태바
세종행복교육지원센터 제2회 참여학습모임 운영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17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화성 동탄 중앙이음터 탐방 및 강연회 등 실시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행복교육지원센터는 22일 참여학습모임 제2회 활동으로 선진지 탐방을 실시했다.

선진지 탐방은 지역사회와의 협력적 교육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센터의 기능과 역할에 대한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기위해 마련됐다. 참여학습모임 제2회 활동은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 및 공간자치 교육혁신모델인 화성동탄중앙이음터 탐방과 '교육이 도시를 바꾸다'를 주제로 한 강연회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화성 동탄중앙이음터는 지난 2011년부터 준비기간을 거쳐 건립됐다. 개별학교나 마을 단위로는 추진하기 어려운 초-중-고-대학 연계 프로그램과 최첨단 융합적 특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무엇보다 시민들의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각종 회의, 연수, 체험활동 및 정보통신 교육장소로 활용되고 있는 한국 최초 학교복합시설로 마을과 학교 주민을 잇는 새로운 교육 혁신의 모델을 만들어 가고 있다는 게 주목을 끈다.

동탄이음터 주요 시설견학 후, 오산시청 이상국 평생교육과장이 '교육이 도시를 바꾸다'를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이홍준 세종행복교육지원센터장(세종시 교육지원과장)은 "지역사회가 아이들의 방과후 생활에 관심을 갖고 적극적 행정을 펼친 화성과 오산시의 사례를 통해 신선한 영감을 얻게됐다"며 "복합커뮤니티센터와 작은도서관 등 마을교육공동체를 활용한 세종형 마을 방과후 모델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참여학습모임은 교육 전문가, 시청·교육청 교육 관련 업무 담당자 등 50여 명이 참여하는 민관 협력 네트워크로 지난 4월 구성됐다. 이 모임은 센터 사업을 발굴하고 점검하는 역할 등을 맡고 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