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대궐 단양…25일 장미길서 장미의 향연
상태바
꽃대궐 단양…25일 장미길서 장미의 향연
  • 이상복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17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26일 소백산철쭉제 개최
▲ "꽃으로 기득한 단양 강변에서 2019년 장미길의 향연이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 단양군 제공

[충청투데이 이상복 기자] “‘2019년 장미길의 향연’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단양군은 오는 25일 단양 강변을 따라 펼쳐진 장미길에서 철쭉과 장미의 향연을 개최한다. 단양읍사무소와 단양읍 주민자치위가 주관하는 2019년 장미길의 향연은 단양읍 단양고등학교∼상진리에 이르는 1.2㎞ 구간의 장미길은 각기 다른 꽃말과 색을 가진 1만 5000여 그루의 장미로 군민과 관광객에게 손짓하고 있다.

특히 1.2㎞ 장미꽃길 중 400여 m는 터널을 이루어 황홀함이 있고 장미 벽을 이루는 단양고등학교 담장길 구간은 편안함을 준다.

장미길의 향연은 오후 6시 식전행사와 개막식을 시작으로 단양읍 주민자치위원 및 지역 주민이 찍은 작품(사진) 전시, 지역 가수의 음악 공연, 하트 포토존, 장미터널 속 인조 장미를 찾아오는 관광객에게 장미화분을 교환해주는 이벤트 등 10여 개의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더해 행사에 재미를 더한다. 장미길 가장자리에 위치한 장미공원에서는 비눗방울 만들기와 대형 새총 쏘기 등 체험 행사가 치러질 예정으로 어린아이들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간직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장미길 행사장 입구와 난간에 600개의 꽃 모양 바람개비와 풍선을 설치해 흥겨운 축제 분위기를 연출한다.

23∼26일 4일간 단양 소백산철쭉제가 열리고 인근에 만천하 스카이워크와 단양강 잔도 등 관광명소가 있어 함께 즐길 수 있다.

김평진 단양읍 부읍장은 “장미길의 향연은 가족·연인과 함께 추억도 쌓고 장미 향기에도 흠뻑 취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단양=이상복 기자 cho2225@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