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풍수해 대비 도로 배수시설물 일제정비로 침수피해 완벽 대비
상태바
대전시, 풍수해 대비 도로 배수시설물 일제정비로 침수피해 완벽 대비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9일 18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는 여름철 시민안전 확보와 도로불편 해소를 위해 풍수해 대비 도로 배수시설물을 일제 정비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여름철 풍수해 발생 시 침수가 우려되는 관내 모든 도로시설물(지하차도 등 총 448개)에 대한 현장정비·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보완이 필요한 배수시설물에 대하여 우기 전까지 추가 정비에 들어갔다.

주요 정비 대상은 단기간 집중폭우 발생 시 침수가 우려되는 지하차도의 배수로, 집수정과 도로 가장자리에 있는 빗물받이 등의 시설물이다.

시는 21일부터 내달 20일까지 미진한 부분에 대한 모든 정비를 완료해 장마철 도로이용에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박제화 시 교통건설국장은 “시민들이 여름철 폭우에 따른 위험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도로시설물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생활 주변의 도로 위험이나 불편사항은 시 건설도로과 및 구청 건설과로 제보할 경우 즉시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