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중학생, 美 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 간다
상태바
아산 중학생, 美 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 간다
  • 이봉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9일 15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우팀, 국가대표 선발대회 은상
21일 출국… 22~25일 본선 참가
▲ 미국에서 열리는 2019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 대회에 진출해 화제가 되고 있는 Top of World(토우)팀. 더상승 영어학원 제공

[충청투데이 이봉 기자] 아산지역 중학생들로 구성된 팀이 천안·아산지역 최초로 미국에서 열리는 2019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 대회에 진출해 화제가 되고있다.

이현식(배방중3), 김대현(모산중2), 김태영(모산중2), 안관영(모산중2), 우성민(모산중2), 정재현(모산중1), 김관형(탕정중2) 학생으로 구성된 Top of World(토우)팀은 지난 2월 23일 국립과천과학관에서 열린 2019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 대한민국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도전과제5와 현장즉석과제에 참가해 은상과 충남교육감상을 수상했다. 은상을 수상한 Top of World(토우)팀은 NASA후원으로 오는 22~25일 미국 미시건주립대학교에서 열리는 2019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에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참가를 위해 21일 미국으로 출국한다.

Top of World(토우)팀이 미국 본선대회에 출전하기까지는 이들을 지도한 아산시 배방읍 더상승 영어학원과 유니매쓰 수학학원의 남다른 열정과 노력에 힘입은바가 크다.

세계창의력올림피아드 대회는 영어로 도전과제를 창의적으로 풀어가는 대회로 말하기를 위한 더상승 영어학원 차병조 원장과 창의력 증진을 위한 유미매쓰 수학학원 정신영원장이 의기투합해 한국대회을 앞두고 이들 학원생중 영어말하기와 창의력을 갖춘 학생을 선발해 지난 1월부터 본격적인 대회준비에 들어갔다.

대회준비를 위해 더상승 영어학원 차병조 원장과 신현정 부원장은 지도교사로 나서 학생들의 영작 지도 및 영어대본 작성과 미국대회 진출을 위한 영어회화 훈련, 실감나는 대사와 동작 지도로 영어연기를 완성시키는데 주력했다.

또한 유니매쓰 수학학원은 정신영 원장과 김윤희 부원장이 지도교사로 나서 학생들의 창의성을 드러낼 수 있는 아이디어 준비와 의상 제작 및 소품을 제작하고 즉석과제 해결을 위한 창의력 문제해결 연습과 순발력 증진 훈련에 힘써 본선진출이라는 큰 성과를 거뒀다.

미국 본선대회를 앞두고 방과후 대회준비에 여념 없는 학생들은 "미국에서 다양한 학생들과 아이디어를 겨루어보고 싶어서 도전하게 됐다"며 "열심히 준비해서 큰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산=이봉 기자 lb112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