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병원 서경원 사무국장, 일상 담은 에세이 출간
상태바
충남대병원 서경원 사무국장, 일상 담은 에세이 출간
  • 김일순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4일 19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5일 수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남대병원 서경원 사무국장이 50대 가장의 소소한 일상 이야기를 담은 에세이 ‘나는 오늘도 일상의 숲을 걷는다’를 출간했다. 충남대병원 제공

[충청투데이 김일순 기자] 충남대병원 서경원 사무국장이 50대 가장의 소소한 일상 이야기를 담은 에세이 ‘나는 오늘도 일상의 숲을 걷는다’를 출간했다.

이 책은 1983년 공직생활을 시작으로 충남대병원 사무국장으로 근무하며 보건의료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저자의 58년 희로애락을 담았다. 장애가 있는 큰아들을 부부가 한마음으로 성장시킨 과정과 지극한 효심으로 노모를 공경하는 저자의 모습에서 아들의 연민과 애틋한 마음을 엿볼 수 있다.

서경원 사무국장은 "자식 걱정에 잠 못 이루는 부모들에게는 자녀교육에 관한 조언과 따뜻한 위로가 될 것"이라며 "하루하루를 치열하게 사는 현대인에게는 잠시 숲을 걷는 휴식과 같은 책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일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