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기지역 확대 검토 해당구 반발 움직임
상태바
투기지역 확대 검토 해당구 반발 움직임
  • 이선우 기자
  • 승인 2003년 03월 21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3년 03월 21일 금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에 입장전달등 반대운동 펴기로
<속보>=정부가 대전 구도심인 동구와 중구, 대덕구를 주택투기지역으로 추가 지정할 움직임을 보이자 해당 자치구와 주민들이 크게 반발하고 나서는 등 민감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본보 3월 20일자 1면 보도>

동·중·대덕구 등 자치구들은 20일 주택투기지역 지정시 지역경제에 미칠 파장에 대해 예측하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한편 대책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이들 자치구들은 이날 일제히 간부회의를 열고 정부의 방침이 결정될 때까지 움직임을 예의주시하는 한편 '투기지역 유보 입장'을 대전시와 지역 시민단체, 부동산협회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정부에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구의회들도 이날 긴급 회의를 갖고 주택투기지역 추가 지정에 대한 지역민의 반대 입장을 정부에 건의하고 지역 사회단체들과 연계해 추가 지정 반대운동을 펼치기로 결의했다.

또 이들은 오는 31일 전체 회동을 갖고 범시민 서명운동 및 추가 지정 반대 결의문 채택 등의 구체적인 반대운동 계획을 논의키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