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드 수놓은 봄의 골퍼들
상태바
필드 수놓은 봄의 골퍼들
  • 나운규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3일 19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7회 충청투데이배 전국 아마추어 골프대회> - 경기 결과
18홀 신-페리오 방식으로 진행
男 방병철·女 전은선 정상 올라
롱드라이빙, 임연수 252m 기록
니어리스트, 신동철 1.8m 붙여


▲ 23일 충남 금산 에딘버러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17회 충청투데이배 전국 아마추어 골프대회'에 참가한 여성골퍼들이 밝은표정으로 푸른 페어웨이를 걷고 있다. 정재훈 기자 jprime@cctoday.co.kr
▲ 23일 충남 금산 에딘버러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17회 충청투데이배 전국 아마추어 골프대회'에 참가한 한 남성골퍼가 벙커를 탈출하고 있다. 정재훈 기자 jprime@cctoday.co.kr
▲ 23일 충남 금산 에딘버러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17회 충청투데이배 전국 아마추어 골프대회'에 참가한 한 여성골퍼가 호쾌한 드라이버를 날리고 있다. 정재훈 기자 jprime@cctoday.co.kr
[충청투데이 나운규 기자] 제17회 충청투데이배 아마추어 골프대회에서 방병철(53·충남 논산) 씨와 전은선(48·대전 유성구) 씨가 각각 남성부와 여성부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18홀 신-페리오(New-perio) 방식으로 진행된 이날 대회에서 방 씨는 79타(41-38), 핸디캡 9.6에 네트스코어 69.4점으로 남성부 정상에 올랐고, 전 씨는 79타(36-43), 핸디캡 8.4에 네트스코어 70.6점으로 여성 참가자 중 1위를 차지했다.

또 서광현(48·대전 유성구) 씨와 구난주(59·대전 유성구) 씨는 남녀부 각각 최저타인 71타와 72타를 기록해 메달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이종오(53·대전 서구·79타, 핸디캡 8.4 네트 70.6) 씨와 원기미자(68·대전 유성구·83·12·71) 씨가 각각 남녀부 2위를 차지했고, 강기원(52·전북 전주·72·1.2·70.8) 씨와 유은미(49·논산·86·14.4·71.6) 씨가 각각 남녀부 3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남성부 롱드라이빙은 252m를 기록한 임연수(49·대전 유성구) 씨가, 니어리스트는 1.8m를 붙인 신동철(49) 씨가 각각 차지했다. 여성부 롱드라이빙은 206m를 날린 김성경(35·천안) 씨가, 니어리스트는 3.1m를 붙인 전인숙(47·대전 서구) 씨에게 각각 돌아갔다.

한편 이날 대회 참가자인 윤정수 씨는 17번 홀에서 홀인원에 성공하면서 다른 참가자들의 환호를 받았다. 하지만 아쉽게도 지정홀이 아니어서 아쉬움을 남겼다.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

3면-골프대회4.jpg


3면-골프대회2.jpg


3면-골프대회6.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