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점검 완료
상태바
태안군,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점검 완료
  • 박기명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3일 19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관리 대상시설 521개소 대상 안전대진단 마무리

[충청투데이 박기명 기자] 태안군이 안전관리 대상시설 521개소에 대한 안전대진단을 마무리했다고 23일 밝혔다.

군은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68일간 18반 52명의 진단반을 편성, 공사장·아파트·옹벽·숙박업소 등 안전관리 대상시설에 대한 대대적인 안전점검에 나서 피난안내도 부착 및 소화기 교체 등 현장조치 5건, 저수지 안전표지판 보수, 제당 보강 2건 등의 조치를 실시했다.

이번 안전대진단은 각종 재해 등 사고로부터 군민들을 보호하기 위한 것으로, △공연장, 운동시설 등 시설물 △주택, 숙박시설, 목욕탕 등 건축물 △대형광고물 △노후주택, 토석채취현장 △캠핑장, 낚시어선 △문화재시설 △대형공사장 등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군은 태안소방서, 전기안전공사, 가스안전공사 등과 협조체계를 구축, 전문적이고 정밀한 점검을 추진했으며, 특히 법률상 진단대상 시설물에 국한하지 않고 군민에게 잠재적으로 위험을 줄 수 있는 각종 시설물까지 모두 진단대상에 포함시키켜 실시했다.

군은 앞으로 보수 및 보강이 필요하거나 추가 진단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즉각적인 진단을 실시해 시설 안전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들이 각종 시설물을 안전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조해 '안전한 태안' 건설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국가안전대진단은 '군민과 함께하는 대진단'으로 단독·공공주택 8000부, 다중이용시설용 4000부의 점검표를 배포, 가정 및 업소에서 자체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할 수 있도록 했으며, 다중이용시설 240개소에 대해서는 주기적으로 자체 안전점검 후 내용을 게시할 수 있도록 게시대를 제작 배부하고 있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