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청주 한 문화예술단체장 보조금 횡령 의혹 내사
상태바
경찰, 청주 한 문화예술단체장 보조금 횡령 의혹 내사
  • 조성현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2일 19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3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조성현 기자] 경찰이 청주의 한 문화예술단체장의 보조금 횡령 의혹에 대해 내사에 착수했다.

청주상당경찰서는 문화예술단체장 A 씨가 충북도와 청주시 등에서 지원받은 보조금 일부를 부당하게 사용했다는 첩보를 입수, 사실관계와 위법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 등에 따르면 A 씨는 2016년 청주에서 열린 전국 단위 문화행사에서 한 업자에게 지자체 보조금을 지급한 뒤 1200여만원을 되돌려받은 의혹을 받고 있다. 이 행사에는 국·도비 보조금 12억원이 지원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해당 지자체에 사업 지출내역 등 관련 자료를 요청하는 등 보조금 집행 과정에서 A 씨가 부당하게 개입했는지 여부를 살펴보고 있다. 경찰은 A 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 뒤 혐의점이 확인되면 지방재정법 위반 혐의 등으로 입건할 방침이다.

A 씨는 이와 관련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