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 통수식
상태바
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 통수식
  • 인택진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8일 20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9일 금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인택진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는 18일 당진시 신평면 운정양수장에서 풍년농사와 안전영농을 기원하는 통수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평소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지역사회 발전과 공사 유지관리에 기여한 농업인에 대한 감사패 수여와 함께 양수장 가동식 순으로 진행됐다.

현재 충남지역의 저수율은 지난해 겨울가뭄에도 불구하고 저수지 물채우기 등 사전 농업용수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현재 98%까지 확보한 상태다. 이는 평년대비 114% 수준으로 올봄 영농기에 안정적인 농촌용수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종필 충남지역본부장은 “공사는 한정된 수자원의 활용성을 더욱 높여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당진=인택진 기자 intj469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