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폭력 문제해결 지원단 조직
상태바
학교폭력 문제해결 지원단 조직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7일 1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8일 목요일
  • 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교육청 20명 내외 구성

[충청투데이 임용우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시·군 교육지원청 10곳에 ‘SOS 학교폭력 문제해결지원단’을 조직했다.

17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현장중심 학교폭력 사안처리를 지원하기 위해 지원단을 만들었다. 일선 교사들의 학교폭력 관련 업무 경감은 물론, 전문성 신뢰 회복을 위해서다.

지원단은 장학사, 파견교사, 주무관, 의사, 변호사, 경찰 등 외부위촉위원 20명 내외로 구성됐다. 학교는 사안이 발생할 경우 교육지원청에 지원을 요청할 수 있다. 이후 지원단은 관련 업무처리와 학생 조사 상담까지 지원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와 학교폭력 업무 담당교사의 업무 부담이 경감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