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대추 한국 명품브랜드 우뚝
상태바
보은대추 한국 명품브랜드 우뚝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7일 1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8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 탑어워드 특산품 브랜드 부분 대상 3년 연속 수상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보은대추가 17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년 코리아 탑어워드 시상식에서 특산품 브랜드 부분 대상을 수상하며 3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한국언론인협회, 서비스마케팅학회가 주최하고 코리아탑드어워드 운영사무국이 주관한 코리아 Top 브랜드 대상은 가 부분별로 브랜드 인지도, 충성도, 이미지 등 엄격한 심사를 거쳐 대한민국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하는 상이다.

보은군은 그동안 ‘대추는 과일이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건대추로 소비되던 대추시장을 생대추로 전환시켜 우리나라 대추시장의 판도를 바꾼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생대추 생산에 특화된 비가림 시설을 전국 최초로 설치 확대해 농가소득 증대에 앞장선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이와 함께 대추대학을 운영해 개별농가의 재배기술 수준을 높이는 등 전문농업인을 육성한 점도 보은대추의 브랜드 가뚝를 높이는데 일조했다.

특히 매년 보은읍 일원에서 10일간 열리는 보은대추축제는 보은군 공무원들과 각급사회단체 등 많은 군민이 자원봉사로 혼연일체가 되어 참여한 결과 지난해 90만명 방문, 50여종 농특산물 95억원 판매라는 대성공을 거둔 점이 크게 부각됐다. 정상혁 군수는 “보은군정을 적극 도와주신 각 기관단체 및 보은군민께 이 영광을 돌린다”며 “앞으로 해외수출도 확대하고 전국 최고의 대추 주산지로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