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학력부진 학생 포기없다”
상태바
“기초학력부진 학생 포기없다”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6일 19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7일 수요일
  • 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두드림 학교 확대

[충청투데이 임용우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기초학력 부진 학생을 포기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 16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부터 도내 모든 학교에 ‘두드림 학교’를 시행한다. 두드림 학교는 학습장애, 정서적 어려움, 왕따, 돌봄 결여 등 복합적 요인으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기초학력 부진학생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초 61개교, 중 39개교, 고 12개교에서 운영됐다. 도교육청은 학생 수에 따라 400만~900만원의 예산을 지원해 학습동기강화 프로그램, 학습캠프 등을 운영하도록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기초학력 부진 학생을 포기하지 않겠다”며 “두드림 학교 외에도 맞춤형 책임지도제, 충북학습종합클리닉센터 운영 등을 통해 미래 학력까지 책임지겠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