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대동하늘공원 '강소형 잠재관광지' 선
상태바
대전 동구, 대동하늘공원 '강소형 잠재관광지' 선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4일 13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4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동구는 대동 산1번지 일원에 위치한 ‘대동하늘공원’이 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에서 실시한 ‘강소형 잠재관광지 발굴 육성’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강소형 잠재관광지 지원사업은 현재는 방문객이 많지 않지만(통계 기준 연간 10만 명 이하) 인기관광지로 성장할 가능성이 있는 곳을 체계적인 마케팅을 통해 유망 관광지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관광공사는 앞으로 선정된 곳을 대상으로 특별자문단을 운영해 수요자 중심의 집중 컨설팅과 국내외 홍보마케팅을 통해 주변의 관광지와 연계된 관광 코스와 지역의 스토리를 개발해 국내외 관광객들의 방문을 유도함으로써 지역을 대표하는 핫플레이스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권태웅 동구 관광문화체육과장은 “대동하늘공원은 도심 속의 힐링과 낭만, 추억이 있는 곳으로 젊은 연인들에게 특히 인기가 좋다”며 “앞으로 지역의 고유성을 가미한 다양한 관광스토리를 발굴해 지역민과 관광객들에게 사랑받는 장소로 지속적으로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