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문고’ 육성 속도낸다
상태바
‘명문고’ 육성 속도낸다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08일 19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09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연구용역 제안 평가

[충청투데이 임용우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명문고 육성에 속도를 낸다.

도교육청은 8일 '충북도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미래형 학교 모델 개발 연구용역'의 제안서 평가회를 가졌다. 2개 대학이 연구용역 참여 의사를 밝혔으나 이날 평가에는 1개 대학이 불참했다. 이 연구용역은 여러 학교를 묶어 다양한 교과수업을 진행하는 '캠퍼스형 학교' 등 다양한 학교 모델을 찾기 위한 것이다.

지난해 12월 충북도와 합의한 지역 명문고 육성 방안도 연구에 포함됐다. 이달 중 연구기관을 선정하고 올해 내로 결과를 도출할 계획이다.

용역 결과를 통해 명문고 육성 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입장을 정할 것으로 보인다.

또 도교육청은 관련 부서 관계자들을 모아 ‘미래학교 인재육성 모델 창출 추진단’을 구성해 명문고 육성을 포함한 미래형 학교 모델 개발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김병우 교육감은 "조만간 연구용역 발주, 공청회 개최 등의 절차를 본격적으로 진행해 올해 중에 명문고 육성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도 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은 교육계가 추진해야 할 미래형 학교의 큰 밑그림을 그리기 위한 것으로 지역 명문고 육성 방안도 포함된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