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운동… 세종지역 시작은 13일입니다”
상태바
“3·1운동… 세종지역 시작은 13일입니다”
  • 강대묵 기자
  • 승인 2019년 03월 13일 20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3월 14일 목요일
  • 1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고등학교 만세운동 홍보

[충청투데이 강대묵 기자] 세종고등학교는 세종시의 첫 3·1운동 시작일인 3월 13일, 학교 정문 앞에서 ‘3·1운동 100주년 기념 세종시 만세 운동 홍보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세종시 만세 운동 행사는 충청권에서 가장 활발하게 만세 운동을 전개했던 세종시 지역의 3·1운동을 널리 알리고, 3·1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했음에도 독립유공자로 인정받지 못한 독립운동가들의 유공자 지정을 촉구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행사는 세종고 역사 자율동아리인 ‘세종 지역사 연구 모임’과 역사랑 문화랑 학생들이 준비에 앞장섰으며, 전교생과 교직원, 학부모, 교육감을 비롯한 세종시교육청 직원 등 총 900여 명이 참여했다.

아침 등교시간인 오전 8시부터 8시30분까지 행사가 진행됐으며, 세종고 음악 동아리인 여민락 학생들의 공연을 시작으로 △3월 13일 세종시 첫 3·1운동 홍보를 위한 간식 나눔 △세종시 3·1운동에 참여한 독립운동가들의 독립유공자 지정 촉구 △세종시 3·1운동 홍보 문구 게시판 꾸미기 등 학생들과 교직원, 교육청 등 모두가 참여해 행사를 진행했다.

장영훈 교장은 “세종시 지역의 3·1운동은 당시 언론에서도 주목할 정도로 그 시위의 규모와 참여도가 상당했다”며 “세종시의 3·1운동을 이끈 독립운동가분들 중 재판결과 등 공식 자료가 있음에도 독립유공자로 인정받지 못한 분들이 있어 안타깝다”고 밝혔다.

세종=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