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장, 창업·밴처기업 간담회
상태바
조달청장, 창업·밴처기업 간담회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03월 11일 19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3월 12일 화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대전지방조달청은 정무경 조달청장이 11일 충청권을 시작으로 창업·벤처기업의 조달시장 판로지원을 위한 권역별 순회 간담회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정 청장의 이번 창업·벤처기업 간담회는 조달시장 진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조달기업을 위한 나라장터 전용몰인 '벤처나라'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에 앞서 업계의 어려움을 듣기위해 마련됐다.

정 청장은 이날 대전시 유성구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대전지회에서 대전·세종·충남지역 벤처나라 등록 업체, 다수공급자계약 업체, 우수조달 업체, 여성벤처협회와 여성경제인 협회 관계자 등을 초청,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조달기업들은 벤처나라 등록제품의 공공기관 대상 홍보 강화, 수요기관 납품 취소와 납기연장 등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 방안, 다수공급자계약의 운영상의 문제점 개선 등을 건의했다.

이에대해 정 청장은 "벤처나라가 창업·벤처기업의 '성장사다리'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등록기준 완화, 수요기반 확대 등에 힘쓸 것”이라며 “조달기업에 대한 불이익이 있는 경우 개선해 기업 활동을 촉진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