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해외어학연수 스쿨링 만족도 100%
상태바
금산군 해외어학연수 스쿨링 만족도 100%
  • 이종협 기자
  • 승인 2019년 03월 07일 19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3월 08일 금요일
  • 14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문조사 3차례 실시… 81명 참여
영어과정·정규과정 이원화 ‘결실’
청결·세탁 불만족 등 보완 예정


▲ 금산군 해외어학연수 참가자들이 1대1 수업을 받고 있다. 금산군 제공
[충청투데이 이종협 기자] 금산군이 인재육성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해외어학연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산교육사랑장학재단이 지난 1월 12일부터 2월 10일까지 30일간 싱가포르 및 말레이시아 해외어학 연수에 참여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다.

설문조사는 연수과정 및 귀국발표회 등 3차례에 걸쳐 실시됐으며 총 81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질의는 △영어실력 향상 도움 △주변 추천 의향 △연수 재참여 의향 △1:1 수업 만족도 △1:8 그룹수업 만족도 △스쿨링 만족도 등 21개 항목이었다.

응답결과 연수프로그램 및 연수시설 만족도는 85% 이상으로 조사됐다. 이에 비해 숙소의 청결 및 위생(77.7%), 세탁서비스(60.5%) 만족도는 비교적 낮았다.

내용을 살펴보면 영어실력 향상에 도움이 됐다는 답이 85.2%를 차지해 실질적인 어학 성취도에 만족감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주변 추천의향(88.9%), 연수 재참여 의향(80.2%)을 묻는 질문에도 대다수가 긍정적으로 답했다. 스쿨링 과정의 경우 참여자 16명(100%) 모두 만족스럽다 표했고 1:1수업(97%), 그룹수업(93.9%), 주말 야외활동(91.4%) 등이 만족도 상위권에 들었다.

이번 해외연수는 군수 공약에 따라 참여대상을 초·중학교에서 초·중·대안학교까지 확대했다. 30년 이상의 선생님 구성, 현지 학교 친구사귀기, 선진문화 체험, 진로 및 직업 1:1 상담, 스피치 콘테스트, 수영강습 등 교육프로그램 도입으로 실효성을 높였다.

군 관계자는 “이전의 집합교육과 달리 영어과정과 국제학교 정규과정(스쿨링)을 이원화해 운영한 것이 긍정적인 성과를 뒷받침 한 것 같다”며 “자율학습, 기숙관리, 세탁 불만족, 체육활동 등 부족한 부분에 대한 면밀한 분석과 보완으로 연수활동의 성취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7월 여름방학 해외어학연수국은 호주로 예정돼 있다. 각 학교별 신청을 받아 영어테스트를 거쳐 대상자가 결정된다. 해외어학연수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금산교육사랑장학재단(041-751-3255~7)으로 하면 된다.

금산=이종협 기자 leejh83@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