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축구종합센터 후보 1차심사 통과
상태바
천안시, 축구종합센터 후보 1차심사 통과
  • 전종규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27일 19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28일 목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개 지자체中 12개 선정

[충청투데이 전종규 기자] <속보>=천안시가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NFC) 후보지 1차심사를 통과했다.

대한축구협회는 27일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 공모에 제안서를 낸 24개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천안시 등 12개 지자체를 발표했다.

1차 심사에서 통과한 12개 지자체는 천안시를 비롯 세종시, 경기 김포시, 이천시, 용인시, 경북 경주시, 예천군, 상주시, 전북 군산시, 장수군, 울산광역시, 전남 장수군 등이다.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 이어 새롭게 건립을 계획 중인 축구종합센터 부지 유치 신청에는 모두 24개 지자체가 제안서를 제출했다. 부지선정 위원회는 총 33개 세부 항복을 면밀히 검토해 12개 지역을 가려냈다. 위원회는 3월 12개 도시를 대상으로 한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다시 6개도시를 추린 뒤, 4월 현장 실사를 거쳐 5월 말쯤 우선협상부지를 선정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는 그동안 사용하던 파주 축구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의 무상임대기간이 지난해 만료돼 제2의 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NFC)를 건립키로 하고,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받았다.

제2의 NFC는 33만㎡규모로 1000명 수용규모의 소형 스타디움과 천연·인조잔디구장(12면), 풋살구장(4면), 다목적체육관, 축구과학센터, 숙소 등 시설이 들어선다. 1500억원에 달하는 사업비는 서울 축구회관을 매각해 조달하고 향후 200여명이 상주하는 대한축구협회도 함께 이전한다는 계획이다.

천안=전종규 기자 jjg2806@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