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엔디컷 우송대 총장, 단국대 명예정치학박사 학위
상태바
존 엔디컷 우송대 총장, 단국대 명예정치학박사 학위
  • 이재범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20일 20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21일 목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평화·동북亞 비핵화 노력 등 공로
노벨평화상 후보에 두차례 추천되기도


[충청투데이 이재범 기자] 존 엔디컷(John E. Endicott·사진) 우송대 총장이 21일 단국대학교에서 명예정치학박사 학위를 받는다.

단국대 대학원은 존 엔디컷 총장이 세계평화와 동북아시아 비핵화를 위해 노력했고 학문발전과 후학양성에 헌신한 공로로 명예정치학박사 학위를 수여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존 엔디컷 총장은 28년간 미국 공군 장교로 복무하며 국방성 고위공무원단, 국방성 공군본부 기획실 국제관계부장, UN 안전보장이사회 군사참모위원회 공군 부대표 등을 역임하며 안보전문가로 활동했다. 공군 장교로 복무하는 동안 그는 일본, 하와이, 베트남 등 해외 근무를 통해 아시아 안보전문가로 자리매김했다.

존 총장은 1986년 공군 대령으로 예편하면서 미국 국방부 산하 국가전략연구소 소장을 역임하고 조지아 공대 샘넌 국제대학 교수로 재직하며 한반도를 비롯한 동북아시아의 안보를 연구했다. 특히 1990년 국제전략기술정책센터를 설립해 한반도와 일본, 대만, 몽골, 시베리아, 중국 동북부에서 핵무기를 완전히 제거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국제민간운동인 ‘동북아 제한적 비핵지대화(LNWFZ-NEA)’ 운동을 제창해 노벨평화상 후보로 두 차례 추천되기도 했다.

또 2010년에는 프랑스 툴루즈 대학(University of Toulouse)에서 국제평화와 동북아 협력 구축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명예박사학위를 받았다.

천안=이재범 기자 news7804@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