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불편·부담신고센터' 개소
상태바
‘기업불편·부담신고센터' 개소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9일 19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20일 수요일
  • 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감사원은 19일 감사원 대전사무소에서 '대전 기업 불편·부담 신고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최채우 감사원 지방행정감사 제2국장, 이동한 대전시 감사위원장 대행, 임양기 충청북도 감사관, 홍민표 세종시 감사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전 기업 불편·부담 신고센터는 경영상 애로를 겪고 있는 대전시, 충남도, 충북도, 세종시 소재 기업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이에 대한 실질적 해결책을 적시성 있게 제시할 계획이다.

신고대상은 공공부문의 법규 적용 오류, 재량권 남용, 소극적 업무처리, 불합리한 제도운영 등으로 발생하는 기업 불편·부담 사항이다. 신고를 희망하는 기업은 감사원 홈페이지 및 센터 방문·우편·팩스 접수를 통해 신고할 수 있다. 최정우 기자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