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투호, 3월 볼리비아·콜롬비아…6월엔 호주 등과 대결(종합)
상태바
벤투호, 3월 볼리비아·콜롬비아…6월엔 호주 등과 대결(종합)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02월 18일 13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2일 볼리비아·26일 콜롬비아와 A매치 2연전
베트남과 대결은 '무기한 연기'…6월 호주 등 亞 2개국과 평가전
▲ (아부다비=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25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아시안컵 8강 카타르와의 경기에서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2019.1.25 jeong@yna.co.kr
▲ (아부다비=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25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아시안컵 8강 카타르와의 경기에서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2019.1.25 jeong@yna.co.kr
▲ (인스브루크<오스트리아>=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7일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티볼리노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대 볼리비아의 평가전에서 0대0으로 경기를 마친 대표팀 선수들이 고개를 숙인 채 아쉬워하고 있다. 
 2018.6.7 saba@yna.co.kr
▲ (인스브루크<오스트리아>=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7일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티볼리노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대 볼리비아의 평가전에서 0대0으로 경기를 마친 대표팀 선수들이 고개를 숙인 채 아쉬워하고 있다. 2018.6.7 saba@yna.co.kr
▲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평가전에서 손흥민이 전반 10분 선제골에 이어 후반 16분에도 연속골을 터뜨려 후반 30분 한 골을 만회한 콜롬비아에 2-1 승리를 낚았다.
▲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평가전에서 손흥민이 전반 10분 선제골에 이어 후반 16분에도 연속골을 터뜨려 후반 30분 한 골을 만회한 콜롬비아에 2-1 승리를 낚았다.
▲ (브리즈번=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7일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호주 축구국가대표팀 평가전. 
 김민재가 호주 제이미 매클레런을 수비하고 있다. 
2018.11.17 xyz@yna.co.kr
▲ (브리즈번=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7일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호주 축구국가대표팀 평가전. 김민재가 호주 제이미 매클레런을 수비하고 있다. 2018.11.17 xyz@yna.co.kr
벤투호, 3월 볼리비아·콜롬비아…6월엔 호주 등과 대결(종합)

3월 22일 볼리비아·26일 콜롬비아와 A매치 2연전

베트남과 대결은 '무기한 연기'…6월 호주 등 亞 2개국과 평가전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3월 A매치(국가대표팀간 경기) 기간 남미의 '복병' 볼리비아, 콜롬비아와 차례로 맞붙는다.

대한축구협회는 18일 3월 A매치 상대 팀과 경기 시간 및 장소를 확정해 발표했다.

대표팀은 3월 22일 오후 8시 울산문수경기장에서 볼리비아와 맞붙고, 같은 달 26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콜롬비아와 대결한다.

벤투호는 애초 3월 26일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대표팀과 'AFF(아세안축구연맹)-EAFF(동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 트로피'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기로 했지만 베트남이 같은 기간 예정된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예선 일정을 이유로 연기를 요청하는 바람에 A매치 상대를 남미 팀으로 바꿨다.

벤투호의 3월 A매치 첫 상대인 볼리비아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60위로 한국과는 승패 없이 2차례 무승부를 기록했다.

1994년 미국 월드컵 본선과 작년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6월 오스트리아에서 열린 친선경기 때 모두 득점 없이 비겼다.


볼리비아는 에두아르도 비예가스 감독을 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임하고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아메리카)를 준비 중이다.

콜롬비아는 FIFA 랭킹 12위의 강팀으로 하메스 로드리게스(바이에른 뮌헨)와 라다멜 팔카오(AS모나코) 등 화려한 선수진을 자랑한다.

콜롬비아는 최근까지 이란 대표팀을 이끌었던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을 선임하며 분위기를 바꿨다.

역대 A매치 상대 전적은 3승 2무 1패로 한국이 우세하다.

가장 최근 대결이었던 2017년 11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친선경기 때는 손흥민(토트넘)의 멀티 골을 앞세워 2-1로 승리했다.


김판곤 축구협회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장은 "3월 친선경기는 아시안컵 이후 새롭게 팀을 정비하는 한편 올해 하반기부터 시작되는 월드컵 예선에서 활용할 선수들을 발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볼리비아와 콜롬비아는 대표팀의 현재 전력을 파악할 수 있는 좋은 평가전 파트너"라고 말했다.

볼리비아전은 KBS 2TV, 콜롬비아전은 MBC에서 각각 중계될 예정이다.

6월 벤투호의 평가전 상대는 호주를 포함해 아시아권 2개국이 될 전망이다.

6월 3일부터 11일까지 예정된 6월 A매치 기간 첫 상대는 작년 11월 원정 평가전 때 1-1로 비겼던 '아시아의 유럽' 호주다.


당시 호주 원정 경기를 하면서 6월 A매치는 한국에서 개최하기로 양국 축구협회가 합의했기 때문이다.

축구협회 관계자는 "베트남과 경기는 6월 이후로 '무기한 연기'라고 보면 된다"면서 "6월에는 코파아메리카와 아프리카네이션스컵 일정과 겹치기 때문에 A매치를 벌일 다른 한 팀은 아시안컵에 참가했던 아시아 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chil8811@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