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대기오염배출량 2022년까지 9만 8571t 감축
상태바
충남도 대기오염배출량 2022년까지 9만 8571t 감축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7일 19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는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조기 폐쇄 등 2022년까지 2015년 기준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의 35.3%에 해당하는 9만 8571t을 감축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충남도 지속가능발전 협의회 제10기 위촉식'에서 양승조 지사는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

양 지사는 "도민과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민관협의체를 운영해 미세먼지영향권 지자체 4개 시·도(서울, 경기, 인천, 충남) 환경공동체 협력을 통해 공동 대응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며 "국제적으로는 중국 강소성 등과 함께 대기오염물질 감축에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제3회 탈석탄 국제컨퍼런스를 통해서도 탈석탄·온실가스 감축 등 동북아시아 지역을 아우르는 기후환경 연대를 구축할 것"이라며 "민선 7기 임기 내 초미세먼지를 정부 목표인 17마이크로그램(㎍)보다 강화된 15㎍을 달성해 맑은 하늘을 도민께 돌려드리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10기 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이진헌 공주대 교수를 대표회장으로 선출하고 민·관·산·학 관계자 107명이 향후 2년간 지속가능한 발전 목표 이행 계획 등을 수립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