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채드벨, 첫 실전 등판…주니치전 3이닝 비자책 호투
상태바
한화 채드벨, 첫 실전 등판…주니치전 3이닝 비자책 호투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02월 16일 18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6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화 채드 벨이 16일 일본 오키나와 요미탄 평화의 숲 구장에서 열린 일본 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 2군과 연습경기에서 역투하고 있다. [한화이글스 제공=연합뉴스]
▲ 한화 채드 벨이 16일 일본 오키나와 요미탄 평화의 숲 구장에서 열린 일본 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 2군과 연습경기에서 역투하고 있다. [한화이글스 제공=연합뉴스]
한화 채드벨, 첫 실전 등판…주니치전 3이닝 비자책 호투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KBO리그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채드 벨이 첫 실전 무대에서 합격점을 받았다.

채드 벨은 16일 일본 오키나와 요미탄 평화의 숲 구장에서 열린 일본 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 2군과 연습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1실점(비자책점)을 기록했다.

삼진은 4개를 잡았고, 안타 1개와 볼넷 1개를 내줬다.

채드 벨은 1,2회를 모두 삼자범퇴로 막았다. 3회엔 선두타자에게 볼넷을 내준 뒤 3루수 노시환의 실책으로 무사 1,2루 위기를 맞았다.

이어 아웃 카운트 2개를 잡아 위기에서 벗어나는 듯했지만, 2사 1,2루에서 좌전 적시타를 허용해 실점했다.

한화는 이어 김종수와 송창식, 임준섭, 서균, 박상원이 이어 던졌다.

타석에선 정근우-하주석-송광민-호잉-노시환-변우혁-지성준-양성우-강경학이 선발 출전했다.

한화는 1-4로 뒤진 7회에 변우혁의 좌월 투런 홈런으로 추격의 발판을 마련한 뒤 8회 무사 만루에서 노시환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노시환은 4타수 2안타 1타점으로 팀 내 유일하게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양 팀은 4-4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cycl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