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방국세청, 올해 첫 세무관서장 회의 개최
상태바
대전지방국세청, 올해 첫 세무관서장 회의 개최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2일 1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지방국세청은 12일 관내 17개 세무서장과 지방청 관리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첫세무관서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종교인소득 과세제도, 체납전담조직 운영 및 현장 중심의 민생지원 소통, 중간관리자 역량강화 등 각 국실별 올해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과제 발표와 함께 구체적 시행방안에 대한 관내 세무서장들의 활발한 토론이 진행됐다.

이동신 대전청장은 “법인세 및 종합소득세 신고, 장려세제 신청 등 상반기 주요업무의 차질 없는 집행과 함께 새롭게 시행되는 종교인소득 과세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노력해 달라”며 “최근 구제역으로 피해를 입은 관내 납세자와 소상공인·영세사업자 등 경제 취약계층에 대해서도 신속한 세정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