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사망자 제로’…대전시 안전도시 만들기
상태바
‘교통사고 사망자 제로’…대전시 안전도시 만들기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1일 20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2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단체 업무협약 체결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가 교통사고 사망자 제로 안전도시 만들기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는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최우선으로 존중하는 등 교통안전 종합 대책을 마련하고, 향후 4년간 교통사고 사망자 절반이하 수준(40명)으로 줄이겠다는 취지다.

11일 대전시에 따르면 허태정 시장은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과 설동호 교육감,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 송병호 한국교통안전공단 대전충남본부장, 한재득 대전사랑 시민협의회장과 함께 '교통사고 사망자 제로 안전도시 만들기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차량·운전자중심에서 보행자·안전중심으로 교통정책 패러다임을 전환하게 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교통사고 발생 원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다하기로 했다.

또 교통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취약지역·위험구간 선정 및 예방 대책 수립을 위한 합동점검 체계를 구축하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장비·인력·물자 상호지원체계 구축 등 유기적인 협조와 신속한 지원체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