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
상태바
대전 중구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0일 18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1일 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부터 설치비 신청 접수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중구는 오는 18일부터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예방시설 설치비 지원신청을 받는다고 10일 밝혔다. 지원시설은 멧돼지, 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예방하고 안정적인 농가소득을 지원하기 위한 전기충격식 목책기와 철선울타리로 총 사업비의 60%, 농가당 최대 600만원까지 지원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농가는 내달 4일까지 시설설치계획서 등 서류를 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환경과로 제출하면 된다. 구에선 신청 접수 후 현장 확인을 거쳐 지원대상자를 최종 선정하고 내달 중순까지 보조금을 지원해 본격적인 파종기 이전에 설치작업이 완료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박용갑 중구청장은 “천적이 없어 개체수가 늘고 있는 야생동물로 공들여 농사지은 농작물이 피해보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농가에서는 예방 시설 설치를 꼭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