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베트남 상대하는 일본 "박항서 감독이 좋은 팀을 만들었다"
상태바
[아시안컵] 베트남 상대하는 일본 "박항서 감독이 좋은 팀을 만들었다"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01월 23일 21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2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두바이=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모리야스 하지메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왼쪽)과 시바사키 가쿠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베트남과의 8강전을 앞둔 23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 입장하고 있다. 2019.1.23 jeong@yna.co.kr
▲ (두바이=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모리야스 하지메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왼쪽)과 시바사키 가쿠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베트남과의 8강전을 앞둔 23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 입장하고 있다. 2019.1.23 jeong@yna.co.kr
▲ (두바이=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베트남과의 8강전을 앞둔 23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 축구국가대표팀 공식 기자회견장이 취재진으로 붐비고 있다. 2019.1.23 jeong@yna.co.kr
▲ (두바이=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베트남과의 8강전을 앞둔 23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 축구국가대표팀 공식 기자회견장이 취재진으로 붐비고 있다. 2019.1.23 jeong@yna.co.kr
[아시안컵] 베트남 상대하는 일본 "박항서 감독이 좋은 팀을 만들었다"

(두바이=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박항서 감독과 코칭스태프가 베트남 축구의 수준을 높였습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을 치르는 일본 대표팀의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이 쉽지 않은 한판 대결을 예상했다.

모리야스 감독은 23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사우디아라비아와 16강전부터 힘든 일정을 치르고 있다"라며 "다행히 선수들은 정신적으로나 체력적으로 잘 회복하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은 한국시간 24일 오후 10시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베트남과 8강전을 펼친다.

모리야스 감독은 "박항서 감독이 정말 좋은 팀을 만들었다"며 "박항서 감독과 코칭스태프가 베트남 축구의 수준을 높이고 국제 대회에서 실적을 남기고 있어 내일도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베트남은 박항서 감독이 저연령대부터 국가대표팀까지 선수들을 지도하고 있다"며 "사령탑과 함께 있는 코치들도 훌륭한 일을 해내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모리야스 감독은 "지금까지 치른 4경기 모두 어려웠다"며 "내일도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은 각오하고 있다. 우리의 장점을 살려서 내일 경기에서 이기고 싶다"고 강조했다.

일본이 우승을 목표로 하는 것에 대해선 "우리 팀은 아직 성장해야 할 부분이 많다. 새로 합류한 선수들도 경험을 쌓아야 한다. 한 경기씩 배워가면서 다음 단계로 넘어간다는 생각"이라며 "팀 전체가 도전 정신을 앞세워 좋은 결과를 만들고 싶다"고 설명했다.

8강전부터 비디오 판독(VAR)이 도입되는 것에 대해서도 "선수들에게는 페어플레이 정신으로 경기에 임하라고 주문하고 있다"며 "VAR 판정으로 확인해야 하는 장면이 나올지도 모르겠지만 규정을 준수하며 우리가 할 일에만 집중하고 싶다"고 말했다.

horn90@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