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안전하고 깨끗한 에너지 전환 본격 추진
상태바
대전 대덕구, 안전하고 깨끗한 에너지 전환 본격 추진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21일 14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21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대덕구는 청정에너지 도시 실현과 미세먼지 감축, 취약계층 에너지복지 확대 등의 내용을 담은 민선7기 ‘지역맞춤형 에너지 전환 종합 추진 계획’을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구가 발표한 계획은 민선7기 내 ‘미세먼지 감축을 위한 청정에너지 보급률 90% 달성’과 ‘신재생에너지 확대를 위한 공공청사 신재생에너지 보급률 50% 확대’ 및 ‘취약계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등이다.

이를통해 중앙정부의 재생에너지 2030정책을 충실히 수행할 뿐만 아니라 주민의 에너지복지 향상까지 이끌어낸다는 계획이다.

구체적 내용으로는 △공동주택 미니태양광 설치사업 △에너지자립마을 조성 △공공청사 태양광 설치 △취약계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구민의 에너지정책 공감·공유을 위한 워크숍 개최 등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안전하고 깨끗한 청정연료로의 에너지 전환을 통해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맑고 깨끗한 대기환경 조성으로 구민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