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약 탄 분유 먹은 5개월 남아 숨져
상태바
감기약 탄 분유 먹은 5개월 남아 숨져
  • 조성현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20일 18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21일 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식물 토해… 국과수 부검 의뢰

[충청투데이 조성현 기자] 충북 청주에서 잠을 자던 생후 5개월 영아가 숨졌다. 이에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청주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3시35분경 청주시 흥덕구 봉명동의 한 빌라에서 생후 5개월 된 남자 아기가 숨졌다. 어머니 A 씨는 “아기가 음식물을 토한 상태로 숨을 쉬지 않고 있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조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숨진 아기는 이날 오전 감기약이 든 분유를 먹고 잠들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숨진 아기의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