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예산 55.5% 상반기 신속 집행키로
상태바
보령시, 예산 55.5% 상반기 신속 집행키로
  • 송인용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20일 18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21일 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 위기 대응·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일자리·SOC사업 최우선… 추진단 운영
지방보조금 조기 이행… 재정지출 확대

[충청투데이 송인용 기자] 보령시는 고용 위기상황 및 거시경제 불안요인에 적극 대응하고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상반기 예산의 55.5%인 2828억 원을 신속 집행키로 했다.

특히 시는 정원춘 부시장을 중심으로 상반기 목표 초과달성을 위한 추진단을 운영하고, 지역경제 파급효과가 큰 일자리 사업과 국고보조 사회기반시설(SOC) 사업을 최우선해 신속 집행 분야로 정하고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세부 추진사항으로는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장애인 활동지원, 지역자율형 사회서비스 투자사업, 자활 등 일자리 사업을 상반기 중에 64% 집행하고, 도시재생 등 생활 밀착형 SOC사업과 지방도, 지방하천 건설, 재해위험지역 시설을 예산액의 55%까지 집행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급여성, 시기 미도래 대상을 제외한 전체 예산 통계목 138개 중 39개 통계목을 중점 관리사업으로 정해 사업을 신속히 집행하고, 신속집행 실적을 부서장에 대한 직무성과 반영, 우수부서 포상 및 부진 부서 재정 패널티 적용으로 강력하게 집행을 유도하고, 공사부분에서는 실시설계의 조기 완료, 계약심사, 입찰 등 사전행정 절차 이행으로 해빙과 동시에 착공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중증장애인생산품, 중소기업제품, 여성·장애인 기업, 지역 기업 물품의 우선구매 촉진을 통한 선순환 구조를 갖춰나가는 한편, 실업 문제가 소득 불균형과 사회불안을 가져올 수 있다는 심각성을 공감하고, 일자리, SOC사업을 중점적으로 우선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지방보조금 공모 심의와 지방재정투자심사 등 행정절차를 조기에 이행하고, 재료비, 자산취득비 등 신속한 1회 추경 편성으로 재정지출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16일 각 부서 및 읍면동 주무팀장을 대상으로 예산 현안 회의를 개최하고 신속집행에 대한 협조사항과 당면 현안사항, 1회 추경 편성 계획을 전달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조속히 집행해줄 것을 당부키도 했다.

보령=송인용 기자 songi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