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로 5억여 원 예산 절감
상태바
대전 대덕구,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로 5억여 원 예산 절감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7일 17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7일 목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대덕구는 지난해 5억 4000만원의 예산 절감 성과를 거뒀다고 17일 밝혔다.

구는 지난해 공사 56건, 용역 23건, 물품구매 34건 등 총 113건 340억여원에 대한 사전 일상감사와 계약심사로 총 5억 4000만원의 예산지출을 줄였다.

이는 2017년 대비 2억 100만원의 예산을 더 절약한 샘이다.

일상감사와 계약심사는 일정규모 이상의 사업에 대해 집행에 앞서 적법성과 타당성, 원가계산의 적정성 등을 검토해 예산낭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실시되는 회계감사 절차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앞으로도 사업시행 전 문제가 될 만한 것들을 미연에 발견해 차단하는 예방감사와 문제점을 찾아내 개선방안을 공동 모색하는 소통감사로 예산 낭비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