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무역통상진흥시책 확정
상태바
충북도, 무역통상진흥시책 확정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6일 19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7일 목요일
  • 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임용우 기자] 충북도는 16일 2019년 무역통상진흥시책 종합추진계획을 확정해 발표했다. 도는 138개 시책 운영을 통해 4205개 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지난해보다 6억원 늘어난 102억 2000만원이 투입된다.

한국무역협회충북본부, 중소기업진흥공단충북본부, 충북KOTRA지원단 등 도내 7개 경제 유관기관과 협력해 공동으로 추진한다. 도는 수요자 중심 수출촉진활동 강화, 시장 다변화, 강소수출기업 육성, 농식품 수출 기반 확충 등을 중점으로 삼았다. 

무역통상진흥시책을 도내 모든 중소·중견기업이 적극 활용하도록 할 수 있도록 설명회를 수 차례 열 방침이다. 또 무역전시회와 사절단 등도 사업규모를 확대해 추진된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