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없는 설연휴 유비무환…서천소방서 안전점검 나서
상태바
화재 없는 설연휴 유비무환…서천소방서 안전점검 나서
  • 노왕철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6일 19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7일 목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지역 방문 시설 등 확인

▲ 서천소방서 관계자가 주민에게 소화기 사용법을 설명하고 있다. 서천소방서 제공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소방서(서장 최장일)가 설 연휴를 대비해 주거용 비닐하우스 등 화재 및 재난에 취약한 주거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설 연휴를 대비한 화재예방대책의 일환으로 추진되며 관내 화재취약 주거시설 15개소를 대상으로 현장방문을 통해 실시된다. 주요 점검으로 △휴대용 버너 사용 및 내구연한 경과 소화기 사용 여부△출입구 및 비상구 폐쇄, 피난통로 장애물 적치 여부 확인 △거주자 화재예방교육, 소화기·감지기 설치 확인 등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취약 주거시설은 전기·가스시설이 노후 됐거나 규격에 맞지 않는 경우가 있다"며 "소방사각지대에 놓인 거주자들이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천=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