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교권보호지원센터 교육부장관상
상태바
충북도교육청 교권보호지원센터 교육부장관상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5일 19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6일 수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임용우 기자] 충북도교육청의 교권보호지원센터가 교육부장관상을 받았다. 교육부는 전국 교원치유지원센터 운영 우수사례로 충북도교육청의 교권보호지원센터를 선정했다.

교권보호지원센터는 지난해 3월부터 전담장학사를 배치하고 전담변호사와 전문상담사 등을 자체 채용하는 등 인력을 보강해 교권보호 업무를 전담하고 있다. 

교원의 교육활동 침해 예방, 피해 교원 맞춤형 상담, 교단 복귀 후 사후 관리 등을 일원화한 원스톱 서비스 운영해 교권 강화에 힘쓰는 등 교권보호에 앞장선 공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권침해 사안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하여 선생님들의 교권을 보호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