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역 효문화자료 한권에…
상태바
대전지역 효문화자료 한권에…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5일 19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6일 수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효문화진흥원 ‘자료보감’ 출간
구청별 체험코스 등 알기쉽게 정리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효문화진흥원은 한국의 유무형 효문화 자산 집대성 작업의 일환으로 ‘한국효문화자료보감’대전시 편(전5권)을 출간했다고 15일 밝혔다.

한국효문화자료보감 대전시 편에 실린 유무형 효문화자료는 구청별 하나로 이어지는 체험코스로 개발하고 스토리텔링형식으로 엮어 일반인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정리됐다.

특히 중구 무수동 유회당을 비롯한 보문산 주변의 다양한 효문화 자료를 한데 묶어 효문화진흥원, 뿌리공원, 족보박물관과 더불어 대전의 특화된 효문화체험 관광벨트로 정리한 것이 특징이다.

앞으로 효문화진흥원은 이번에 출간된 대전시 편을 시작으로 전국의 효문화자산을 전수 조사할 계획이다.

장시성 대전효문화진흥원장은 “한국효문화자료보감은 한국효문화를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작업을 위한 기초자료가 될 것”이라며 “특별히 올해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대전의 효문화를 소개하는 소중한 안내자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