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적기업 제품 세종에 모였다…롯데백화점 엘큐브관 오픈
상태바
사회경제적기업 제품 세종에 모였다…롯데백화점 엘큐브관 오픈
  • 이심건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5일 19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6일 수요일
  • 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심건 기자] 롯데백화점 엘큐브 세종점은 1층에 126㎡ 규모의 사회적경제 특산물관을 개관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오픈하는 매장은 세종시에 전국 17개 시·도의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제품을 한자리에 모아 판매하는 전국 최초의 상설매장이다. 사회적경제란 마을기업,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자활기업을 말한다.

사회적경제 특산물관은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판로를 지원하기 위한 매장으로 세종 16개 기관, 부산 58개 기관 등 전국 150여 개 사회적경제기업의 800여 가지 상품을 엄선해 선보인다. 이 중에서도 세종의 제철 식품 생산자인 '다인영농조합', 부산의 '마을기업 다림향', 대전의 우리밀 대표 '마을기업 보리와 밀' 등은 눈 여겨 볼만한 입점업체로 꼽힌다.

엘규브 특산물관은 세종지역 젊은 고객층의 요구에 맞춰 신선청과를 주력 품목으로 선보이고, 맘 고객을 타깃으로 '어린왕자' 캐릭터를 활용한 체험행사 등도 지속해서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 임태춘 식품리빙부문장은 “초기창업기업과 지역 우수 생산자들의 판로 지원 및 발굴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성공 사례를 계속해서 만들어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심건 기자 beotkkot@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