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역전승 정현 "0-2에서 뒤집기는 처음…팬 응원에 감사"
상태바
대역전승 정현 "0-2에서 뒤집기는 처음…팬 응원에 감사"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01월 15일 17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5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멜버른 로이터=연합뉴스) 정현(25위)이 15일(현지시간) 호주 멜버른 파크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본선 1회전에서 브래들리 클란(78위·미국)을 상대로 3-2(6-7<5-7> 6-7<5-7> 6-3 6-2 6-4) 대역전승을 거둔 뒤 기뻐하고 있다. jelee@yna.co.kr
▲ (멜버른 로이터=연합뉴스) 정현(25위)이 15일(현지시간) 호주 멜버른 파크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본선 1회전에서 브래들리 클란(78위·미국)을 상대로 3-2(6-7<5-7> 6-7<5-7> 6-3 6-2 6-4) 대역전승을 거둔 뒤 기뻐하고 있다. jelee@yna.co.kr
대역전승 정현 "0-2에서 뒤집기는 처음…팬 응원에 감사"

(멜버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5위·한국체대)이 세트스코어 0-2로 끌려가다 이를 뒤집은 것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정현은 15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1회전에서 브래들리 클란(78위·미국)을 상대로 3-2(6-7 6-7 6-3 6-2 6-4) 역전승을 거뒀다.

1, 2세트를 연달아 타이브레이크 끝에 내줘 패색이 짙어진 정현은 3세트부터 대반격에 나섰고 기어이 3시간 37분의 접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테니스 메이저 대회 4강에 진출하는 쾌거를 달성한 정현은 "0-2에서 뒤집은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 같다"며 "팬 여러분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많은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현은 "호주오픈에 돌아와서 첫 경기를 잘 마무리해서 정말 기쁘다"며 "힘든 경기였는데 나름대로 잘 풀어낸 것 같아 다행이고 2회전도 잘 준비하겠다"고 다짐했다.

정현의 2회전 상대는 피에르위그 에르베르(55위·프랑스)다.

3세트부터 대반전을 만들기 시작한 이유에 대해 그는 "다른 좋은 생각을 하려고 했고, 아직 경기가 끝난 상황이 아니었기 때문에 계속 어떻게 하면 이길 수 있을지에 대한 방법을 생각하며 준비하고 있었다"고 답했다.

정현은 "3세트부터 특별한 변화를 준 것은 없다"며 "상대 서브가 계속 까다로웠고, 포핸드도 좋아서 제 리듬을 찾으려고 노력하던 것이 2세트까지 잘 안 됐지만 0-2가 되고 나니 오히려 마음이 편해지면서 몸도 가벼워졌다"고 설명했다.

올해도 2018년과 같이 호주오픈에서 좋은 성적을 기대하는 주위 반응에 대한 부담이 어느 정도 되느냐는 물음에 정현은 "부담으로 느껴질 때도 있지만 부담으로만 생각하기보다 앞으로 은퇴할 때까지 출전해야 하는 대회 중 하나라고 여기겠다"고 밝혔다.

emailid@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