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올해 주민등록 사실조사
상태바
아산시, 올해 주민등록 사실조사
  • 정재호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5일 19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6일 수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정재호 기자] 아산시가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 사실을 일치시켜 주민에게 편익을 제공하기 위해 오는 3월 31일까지 '2019년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

중점 조사내용은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 사실 일치 여부 △거주지 변동 후 미신고 또는 부실신고자 △100세 이상 고령자 생존 여부 △주거용으로 사용하고 있는 오피스텔 거주자의 전입신고 여부 등이다.

조사는 읍·면·동 단위로 소속 공무원과 이·통장이 각 세대를 방문해 진행하며 무단전출자 또는 허위신고자는 적법절차를 거쳐 직권 조치할 예정으로 사실조사 기간 동안 주민등록 관련 과태료 부과 대상자가 자진 신고할 경우 과태료를 최대 3/4까지 경감 받을 수 있다.

김동혁 민원봉사과장은 "주민등록 자료는 복지 취학 선거 등 모든 행정의 기본으로 관내 주민들께서 사실 조사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아산=정재호 기자 jjh34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