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확대
상태바
충남도,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확대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4일 19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5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은행·충남신보 업무협약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충남도와 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가 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에 대한 금융 지원 확대를 통한 경영 안정을 돕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도는 14일 도청 상황실에서 양승조 지사와 조두식 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장, 유성준 충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이 ‘충청남도 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을 위한 일자리 창출 및 경영 안정 금융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르면 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는 충남신용보증재단에 20억원을 특별출연한다. 충남신용보증재단은 도내 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300억원의 신용보증을 확대하고, 보증요율은 0.2% 인하한다. 도는 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의 대출금에 대해 2.0~2.5%까지 이자 보전금을 지원키로 했다. 

도는 이번 협약에 따라 임대료와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자영업자) 1200여곳이 금융 지원 혜택을 추가로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