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상의, 제211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
상태바
대전상의, 제211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0일 19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1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상공회의소는 10일 오전 7시 유성호텔 킹홀에서 '제211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는 허태정 대전시장이 올해 첫 연사로 나서 지난해 대전시 주요성과를 비롯해 올해의 시정방향 및 현안사업 등에 대해 직접 설명했다. 또 기업 경기 활성화가 이뤄짐으로써 지역 인재의 일자리 창출 결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핵심 과제로 언급했다.

정성욱 대전상의 회장은 “지난해에는 국내외적인 불안요인으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1인당 국민소득이 3만달러를 넘어섰고 남북정상회담을 통해 새로운 전기를 마련했듯 희망을 볼 수 있는 해였다”며 “올해 대전상의가 지역경제 발전과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