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다문화 청소년 대상으로 문화체험 캠프
상태바
선문대, 다문화 청소년 대상으로 문화체험 캠프
  • 이봉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0일 19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1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선문대 제공
[충청투데이 이봉 기자] 선문대 글로컬다문화교육센터는 지난 9일부터 나흘간 경주에서 다문화 청소년 41명을 대상으로 한국연구재단과 교육부 후원으로 글로벌브릿지 리더십 캠프 사업의 일환으로 경주 지역 문화체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캠프에 참여한 다문화청소년들은 경주에서 우리나라 문화체험을 실시하고 있으며, 경주국립박물관에서 증강현실, 가상현실을 활용한 체험을 통해 우리나라 역사 문화를 학습했다. 캠프에 참가한 강선미 학생은 "한국의 문화유산을 4차 산업혁명의 융합 기술로 체험하면서 교과서에서 배운 것보다 자세하게 이해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남부현 글로컬다문화교육센터장은 "다문화 청소년들이 우리나라의 역사와 문화를 배우고 체험하면서 이중 문화 정체성을 함양하고 미래사회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산=이봉 기자 lb112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