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세종, 마을회관·경로당 소독서비스 실시
상태바
척척세종, 마을회관·경로당 소독서비스 실시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09일 19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0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 척척세종 생활민원기동처리반은 올해 신규 생활밀착형 서비스로, 공동이용 시설인 마을회관·경로당에 소독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는 그동안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전등, 문고리, 샤워기, 배관시설 등 척척세종 개보수 지원 사업을 실시했다. 이어 올해부터 주민 공동이용 시설에 대한 소독서비스를 실시하기로 했다.

척척세종은 이달부터 관내 관리사무소가 없는 읍·면 마을회관과 경로당의 화장실, 신발장 등을 대상으로 친환경 무독성 약품을 살포할 계획이다. 시는 무색·무취·무알코올·무독성 약품 살포로, 일반 세균 및 각종 바이러스와 식중독의 원인균인 살모넬라, 대장균, 포도상구균 99%를 30초 이내에 살균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척척세종 기동처리반 공공시설 전담팀은 지역별로 순차적 소독서비스를 실시해 관내 전 대상시설을 지원할 예정이다. 바퀴벌레 등 건강에 유해한 해충 퇴치를 위해 컴배트도 설치한다.

정희상 시 민원과장은 "마을회관·경로당 공동체시설에 대한 소독서비스 사업을 통해 지역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마을회관과 경로당이 쾌적하고 청결한 생활공간이 되도록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척척세종 생활민원기동처리반은 소규모 공공시설물 점검·보수 및 사회취약계층의 생활불편사항을 해결하는 서비스로, 지난 2015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