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세종시장 “행정수도 가치 높이겠다”
상태바
이춘희 세종시장 “행정수도 가치 높이겠다”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03일 17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04일 금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첫 브리핑서 업무 계획 발표…공공기관 추가 이전 등 전략 제시
시민주권특별자치시 실현도 목표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정 3기 2년차인 올해를, 행정수도 완성 및 시민주권특별자치시 실현을 목표로 한 도약의 해로 삼겠다고 호언했다.

이 시장은 3일 세종시청 정음실에서 올해 첫 브리핑(221차)을 열고, ‘2019 주요업무 계획’을 발표했다. 올해 업무 추진 방향은 대한민국 행정수도 완성, 시민이 주인 되는 자치분권 구현, 사회책임 복지 강화, 지속가능한 스마트경제 실현 등 행정수도로서 도시가치를 높이는데 맞춰졌다.

이 시장은 우선 민관·정 공조를 통해 행정수도 헌법 명문화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무엇보다 행정수도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기반으로 헌법 개정 논의가 재차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또 정부 세종청사 신축과 연계해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추진하고, 미이전 중앙행정기관 및 공공기관의 추가 이전을 지속적으로 요구하겠단 전략이다.

행정수도로서의 도시가치를 높이기 위해 자치경찰제 실시를 위한 세종지방경찰청 신설을 지원하고, 세종지방법원과 행정법원 설치도 추진한다. 교육부, 인사혁신처, 행복도시건설청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국립행정대학원 설립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는 입장도 냈다.

시민이 주인되는 자치분권 구현도 올해 주요 업무계획에 담았다. 이 시장은 읍·면·동장 시민추천제 및 주민자치회를 확대 시행하고 읍·면·동장 시민추천제를 면·동지역으로 확대·시행(4개소/총 5개소)하겠다는 구상이다. 마을공동체지원센터 설립 및 공동체 활성화 기반을 구축하고, 마을 경제 조직 육성을 위한 사회투자기금 10억원도 신설할 계획이다.

시민 중심의 시민주권회의(기획운영위, 10개 분과위 등 240명)도 본격 운영한다. 시 주요정책, 현안사항 등 시정전반에 대한 심의 및 자문 시스템을 구축하는 게 핵심이다. 시민참여 확대, 자치조직·재정특례 강화 등 세종형 자치모델 구축을 타깃으로, 세종시특별법 개정 작업에도 행정력을 집중한다. 

또 시민의 질문에 시장이 정례브리핑으로을 통해 답하는 ‘시문 시답(市問 市答)’을 신설·운영해 열린 시정을 실현하고, 마을주민들이 예산을 집행하는 자치분권특별회계(159억원)를 전국 최초로 운영한다.

사회책임 복지강화 정책도 펼친다. 이 시장은 우선 국공립어린이집을 확충(22개소/총 51개소) 하는 것과 함께 어린이집 영유아 및 교직원을 안전공제회에 가입할 수 있도록 길을 열어주겠다는 구상이다.

가족품앗이 그룹 확대(5그룹/총 35그룹) 및 지역자원을 활용한 주민 자율형 마을육아 공간조성사업 확대(2개소/총 5개소)를 지원하는 등 세종형 돌봄공동체도 활성화한다. 공공임대주택 공급, 청년 주거안정기반 조성 등 안정적 주거지원을 위한 주거복지 종합계획도 수립한다.

지속가능한 스마트경제 실현에도 바짝 다가선다. 이를 위해 자율주행 특화도시 조성을 타깃으로 한 국가혁신 융복합단지 육성, 테크노파크 설계 및 지식센터 설립 등 스마트 시티 산업 인프라 조성안을 계획에 담았다. 스마트시티 추진본부 확대 운영, 국가시범도시(5-1생활권)와 기존 생활권 간 연계발전 방안도 마련한다.

지역 수요에 기반한 일자리 창출에도 나선다. 일자리 목표공시제를 운영해 고용률 67%를 달성하고 지역 맞춤형 일자리 지원사업 확대 및 청년정책 시행계획을 수립하는 게 핵심이다. 또 조치원역 일원 중심시가지형 사업과 조치원 상리 도시재생사업 추진 구상을 소개했다. 신·구도심 간 균형발전이 목표다. 그러며 세종형 로컬푸드 운동 완성을 업무계획 세부내용에 보탰다.

이 시장은 “초심을 잃지 않는다는 '불망초심(不忘初心)'의 마음으로, 세종시가 한층 더 발전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2000여 공직자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