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후의 품격' 악재 계속…신성록 골절로 수술
상태바
'황후의 품격' 악재 계속…신성록 골절로 수술
  • 연합뉴스
  • 승인 2018년 12월 19일 10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 제공]
▲ [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 제공]
'황후의 품격' 악재 계속…신성록 골절로 수술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배우 신성록이 SBS TV 수목극 '황후의 품격' 촬영 중 발가락 골절상을 입었다.

19일 신성록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신성록이 지난 18일 드라마 촬영 중 발가락 골절상을 입었다. 오늘 오전 수술한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작품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깁스한 채로 내일 다시 촬영에 참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청률 14%를 넘기며 수목극 1위를 달리고 있는 '황후의 품격'은 극 자체의 막장 논란 외에도 배우의 부상 등 악재가 끊이지 않고 있다.

주연 최진혁이 이마 부상을 당해 긴급 수술 후 촬영에 합류했으며, 최근에는 스태프 장시간 노동 문제로 SBS와 제작사가 서울지방고용노동청에 고발당했다.

dyl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