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소열 충남 문화체육부지사 “혁신도시 지정 중요 과제”
상태바
나소열 충남 문화체육부지사 “혁신도시 지정 중요 과제”
  • 조선교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18일 18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 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소열.jpg
▲ ⓒ연합뉴스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나소열 충남도 문화체육부지사는 18일 “내포 혁신도시 지정은 우리의 가장 중요한 과제로 자리매김했다”며 “관련된 논리들을 개발하면 잘 추진될 것으로 예측된다”고 밝혔다.

나 부지사는 이날 정례 간담회를 갖고 “중앙정부의 입장에선 한 때 세종시 때문에 ‘충남과 대전에 혁신도시를 왜 지정해야 하는가’라는 일부 시각이 있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하지만 세종시로 인해 충남에 중장기적으로는 긍정적인 영향이 있을 수 있겠지만 단기적으론 실제 인구와 세수가 빠져나가고 면적도 감소하는 등 손해보는 측면이 많았기 때문에 보완이 필요하다고 얘기해왔다”고 설명했다.

나 부지사는 “내포신도시의 활성화와 상징적인 의미에서도 혁신도시 지정은 중요하다”며 “중앙당 차원에서도 굉장히 중요한 과제라고 인식하고 있었다. 가능성을 갖고 하는 것이 정치이기 때문에 관련된 논리들을 개발하면 잘 풀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나 부지사는 혁신도시 추가 지정에 대한 타 시·도의 동의 여부와 관련해선 “양승조 지사도 시도지사 협의회에서 계속 당위성을 언급해왔다”며 “실제 박원순 시장도 긍정적으로 답했다. 시·도지사들이 무작정 안 된다고 반대하지는 않을 것 같다”고 답했다. 조선교 기자 mission@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