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소방, 저출산 극복을 위한 안심출산 서비스
상태바
충남소방, 저출산 극복을 위한 안심출산 서비스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03일 19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04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소방본부는 충남도 출산장려 시책일환으로 읍·면 농어촌 지역의 임산부를 위해 12월부터 사전예약제를 통해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를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안심출산 구급서비스는 출산이 임박하거나 조산 우려가 있는 임산부와 출산 후 거동이 불편한 임산부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병원으로 이송하고 위급 상황 때 응급처치 및 출산을 도와주는 서비스다. 신청대상은 산부인과가 없는 읍·면지역의 임산부로서 임신 중이거나 분만 후 6개월 미만의 산모와 거동불편 임산부가 해당되며 신청은 119에 직접 전화 신청하거나 각 시·군의 보건소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보건소에 제출하면 된다.

도 소방본부는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를 위해 구급대원 중 산부인과 근무경력이 있는 간호사나 1급 응급구조사를 우선 배치해 고품질의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윤순중 충남소방본부장은 "도내 읍·면지역에 거주하는 임산부 도 출산에 어려움이 없도록 안심출산 구급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홍보해 제공토록 할 계획”이라며 “보건소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관련 부서와 협업을 통해 저출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