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시 보건소, 한파 대비 '한랭 질환 감시체계' 운영
상태바
주시 보건소, 한파 대비 '한랭 질환 감시체계' 운영
  • 조성현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02일 18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03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보건소가 내년 2월 말까지 한랭 질환 감시체계를 운영한다.

이 기간에 관내 응급실 운영 의료기관과 보건소는 한랭질환자 발생현황을 매일 감시한다.

정보 공유와 함께 한랭 질환에 대한 주의 환기와 예방수칙을 유도해 건강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한랭 질환은 추위가 직접적인 원인이 돼 인체에 피해를 줄 수 있는 모든 질환을 일컫는 말이다.

대표적인 질환으로 저체온증과 동상 등이 있다.

정용심 상당보건소장은 “겨울철 건강관리 행동요령 교육과 홍보 등을 실시해 한파로 인한 시민들의 건강 피해를 줄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한파에 취약한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주변에서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달라”고 말했다.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