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도 반했어요…태안군 2박3일 팸투어 진행
상태바
외국인도 반했어요…태안군 2박3일 팸투어 진행
  • 박기명 기자
  • 승인 2018년 11월 25일 18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1월 26일 월요일
  • 14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군이 국내 거주 외국인을 대상으로 주요 관광지와 먹거리 등을 직접 체험하는 ‘팸투어’를 펼쳤다.

군은 지난 14일과 21일 2회에 걸쳐 재한외국인 40명을 대상으로 내포생활권(태안·서산·당진) 통합관광 활성화를 위한 팸투어를 2박3일 일정으로 진행했다.

특히 군은 21~23일 팸투어에 국내 거주 외국인 중 여론 파급력이 큰 리포터·사진작가·교수·교사 등을 초청해 지역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홍보에 힘썼다.

팸투어 참석자들은 첫날 서산·당진의 주요 관광지를 돌아봤으며 이튿날부터 태안의 천리포 수목원, 신두리 해안사구, 유류피해극복기념관, 쥬라기 공원, 별똥별 하늘공원 등 군이 보유한 우수한 관광자원을 직접 보고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독살(전통어로방식)체험, 갯벌체험, 피톤치드 산림욕 등의 체험활동과 게국지와 간장게장 등 태안의 다양한 먹거리가 좋은 반응을 얻었다.

내포생활권 연계협력사업 시·군 분담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팸투어는 태안·서산·당진 지역의 역사와 전통, 생활문화가 잘 보존된 지역에 국내 거주 외국인을 초청해, 내포생활권에 대한 홍보와 호감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